광고

k라이브뉴스

KBO 오훈규 심판위원 1,500경기 출장 ‘-1’

천홍석 기자 | 기사입력 2024/06/03 [08:54]

KBO 오훈규 심판위원 1,500경기 출장 ‘-1’

천홍석 기자 | 입력 : 2024/06/03 [08:54]

▲ KBO


[k라이브뉴스=천홍석 기자] KBO 오훈규 심판위원이 KBO 리그 역대 32번째 1,500경기 출장에 단 한 경기만을 남겨 두고 있다.

2005년 5월 18일 사직 삼성과 롯데와의 경기에서 3루심으로 첫 출장한 오훈규 심판위원은 2018년 KBO 리그 역대 35번째로 1,000경기 출장을 달성한 바 있다.

현재까지 통산 1,499경기에 출장한 오훈규 심판위원은 2일(일) 광주 KT-KIA 경기에서 1,500경기 출장을 달성 예정이다.

1,500경기에 출장하는 오훈규 심판위원에게는 리그 표창 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이 수여된다.
천홍석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