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k라이브뉴스

안산시 단원구, 신도시 학원가 셔틀버스 주정차 특별 단속

몸살 앓는 고잔신도시 학원가, 불법주정차 특별단속 처방

천홍석 기자 | 기사입력 2024/04/22 [09:12]

안산시 단원구, 신도시 학원가 셔틀버스 주정차 특별 단속

몸살 앓는 고잔신도시 학원가, 불법주정차 특별단속 처방

천홍석 기자 | 입력 : 2024/04/22 [09:12]

▲ 안산시 단원구는 지난 18일부터 청소년 교통사고 예방 및 안전한 시민 통행권 보장을 위해 고잔신도시 학원가 일대 불법주정차 야간 특별단속을 실시했다.


[k라이브뉴스=천홍석 기자] 안산시가 고잔신도시 광덕대로 학원가 일대의 고질적인 불법 주·정차 문제 해결을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안산시 단원구(구청창 조용대)는 지난 18일부터 청소년 교통사고 예방 및 안전한 시민 통행권 보장을 위해 고잔신도시 학원가 일대 불법주정차 야간 특별단속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특별단속은 학원가 일원의 만성적인 불법주정차 해소와 먹거리 골목 상가 이용객의 교통편의 제공, 시민의 안전사고 예방 등을 목적으로 추진됐다.

시민의 통행이 많은 안산문화광장 일원의 고잔신도시 학원가는 20여 개 학원이 밀집해 있어 학원 하원 시간 통학버스와 학부모 대기 차들이 도로를 무단으로 점유해 몸살을 앓아왔다.

편도 4차로 중 절반가량을 학원 관련 차들이 막아서면서 버스정류장 이용 불편 및 교통혼잡은 물론 사고 위험이 상존했으며, 학원가 뒤편 먹거리 골목을 이용하는 차량의 불법주정차로 보행환경이 열악하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조용대 단원구청장은 “고잔신도시 학원가 일대는 학원 차량뿐만 아니라 상가 밀집 구역으로 불법주정차가 많아 CCTV 단속만으로는 한계가 있다”며 “특별단속 추진으로 시민들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고 올바른 주정차 문화가 확립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천홍석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