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k라이브뉴스

안양시, 양지1교 ‘보행데크 확장’ 등 환경 개선

확장 및 작은콘서트 등 문화행사 가능토록 조성

허찬회 기자 | 기사입력 2024/03/28 [11:15]

안양시, 양지1교 ‘보행데크 확장’ 등 환경 개선

확장 및 작은콘서트 등 문화행사 가능토록 조성

허찬회 기자 | 입력 : 2024/03/28 [11:15]


안양시는 시민들이 만안구 양지1교를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보행너비 확장 등의 ‘안양3동 양지1교 주변 환경 개선공사’를 오는 9월까지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해당 공사는 수암천 양지1교의 보행데크길 23m 구간을 기존 너비 9m에서 14m로 확장하고 교량의 노후 시설물을 교체하는 공사로, 관련 사업비는 총 10억원이다.

 

특히, 시는 14m 너비로 확장하는 데크길이 주민들의 휴게 및 문화공간이 될 수 있도록 벤치, 조경 시설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바자회, 작은콘서트 등 소규모 주민 참여 행사가 열릴 수 있도록 공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시는 여름철 집중호우로 하천 수위가 상승하는 등 관련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데크 조성 및 교량 하부 공사를 오는 6월까지 조속히 완료하고, 이후 9월까지 상부 및 부대공사 등을 단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단순한 보행로를 넘어 지역주민의 커뮤니티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양지1교 환경 개선 공사를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허찬회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