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k라이브뉴스

윤석열 대통령 부부, 부산 민락어민활어직판장 방문

윤석열 대통령, 부산 수산시장 상인 격려 및 엑스포 유치 의지 다져

천홍석 기자 | 기사입력 2023/09/15 [11:55]

윤석열 대통령 부부, 부산 민락어민활어직판장 방문

윤석열 대통령, 부산 수산시장 상인 격려 및 엑스포 유치 의지 다져

천홍석 기자 | 입력 : 2023/09/15 [11:55]

▲ 9월 14일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부산 민락어시장 방문 및 만찬을 가졌다.


[라이브뉴스=천홍석 기자]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9월 14일 부산 민락어민활어직판장을 방문해 수산물을 구입하고 상인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현직 대통령이 부산 민락어민활어직판장을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좁은 시장 통로에도 불구하고 많은 시장 방문객들과 상인들이 대통령을 환영했다. 환영 인파들은 “윤석열”을 연호하며 “여기까지 찾아주셔서 감사하다”, “열심히 도와드리겠습니다”라고 대통령을 응원했다.

대통령은 멍게, 새우, 생선 등을 구입하고, 상인들과 일일이 인사를 나누며 “큰 어려움은 없느냐”, “갈수록 나아질 거다”라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고, 이에 상인들은 “대통령님 파이팅하세요”라고 대통령에게 박수를 보냈다.

대통령이 시장을 나오자 지역주민 300여 명이 대통령을 마중 나와 기다리고 있었고, 대통령은 주민들과 일일이 악수하고 사진을 찍으며 환영에 화답했다.

대통령은 시장 방문에 이어서 인근 횟집으로 자리를 옮겨 청년 의인, 창업가 등 부산 지역 청년들을 비롯하여 기업인, 지역 정치인들과 함께 만찬을 가졌다.

만찬에 참석한 한 기업인이 “외국에 다니시면서 영업사원 1호로 활동해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하자, 대통령은 “적어도 여러분 사업하는 데는 지장이 없도록 하겠다”라고 답했다.

이 자리에서 적도기니에서 온 온유 씨를 포함한 부산 지역 청년들은 대통령 부부에게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기원하는 커스텀 슈즈를 선물하기도 했다. 대통령은 신발을 신어보고 “사이즈가 딱 맞네”라며 청년들에게 감사를 표했고, 이어서 만찬 참석자 전원과 “엑스포 파이팅”, “Busan is Ready”를 외치며 엑스포 유치를 위한 의지를 다졌다.
천홍석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